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권호준 韓당구 새역사 쓰나? 男포켓볼 최초 英오픈 본선 진출

태국 ‘UK오픈풀챔피언십’ 亞예선서 공동3위
8강까지 주어지는 UK오픈 본선 티켓 확보
UK오픈 5월 7~12일 영국 텔포드서

  • 김동우
  • 기사입력:2024.04.09 14:39:02
  • 최종수정:2024.04.09 14:40:09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26320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권호준이 한국 남자포켓볼 최초로 ‘UK오픈’ 본선에 진출했다. 사진은 이번 이번 UK오픈 아시아예선서 공동3위를 차지, 시상식서 3~4위 입상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는 권호준(맨 오른쪽). (사진= 권호준 제공)


권호준이 한국 남자포켓볼 최초로 메이저 대회인 ‘UK오픈’ 본선에 출전한다.

권호준(국내2위, 인천시체육회)은 최근 태국 파타야 더블키스풀앤스포츠라운지에서 열린 ‘UK오픈풀챔피언십 2024’ 아시아예선에서 공동3위에 입상, 대회 8강까지 주어지는 ‘UK오픈풀챔피언십 2024’(이하 UK오픈) 본선행 티켓을 따냈다. 이로써 권호준은 한국 남자포켓볼 선수로는 최초로 UK오픈 본선 무대를 밟게 됐다.

UK오픈은 세계 최고 당구무대인 월드스누커투어(WST)를 주최하는 영국 ‘매치룸스포츠’ 주관의 국제포켓볼 메이저대회로 전세계 포켓볼 강호들이 총출동하며, 총상금 규모는 20만달러(한화 약 2억7100만원, 우승상금 약 4000만원)에 달한다.

권호준은 오는 5월 7일부터 12일까지 영국 텔포드에서 열리는 이 대회에 출전하게 된다.

263207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이번 대회 공동3위를 차지한 권호준이 시상식서 트로피를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권호준 제공)


263207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사진설명권호준(오른쪽)과 압둘라 알 문타세르 준결승 매치업 포스터. (사진= 권호준 제공)


예선에서 권호준은 1라운드 첫 판에서 이겼으나 2라운드를 져 패자조로 갔다. 이후 파신 푸오보름(태국)에 8:1, 응우옌하이당(베트남)에 8;3 낙승을 거두며 32강에 올랐다.

권호준은 32강에선 팔라콘 테우사쿨(태국)을 9:3으로 꺾은 뒤 16강에서 솜폴 세이탕(태국)에 9:7로 승리, 8강에 진출했다. 권호준은 루후이찬(대만)을 9:6으로 꺾고 4강에 올랐지만 압둘라 알 문타세르 시디퀴(방글라데시)에 패배, 결승 진출에는 실패했다.

권호준은 기자와의 통화에서 “대회에 임박해서 (황)용 형을 통해 이번 대회가 있다는 사실을 알고 급하게 참가한 대회여서 처음엔 참가에 의의를 뒀다. 그런데 막상 대회에 나서니 꼭 8강 안에 들고 싶었고, 좋은 성과를 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대회에 권호준과 함께 한국에서 출전한 황용과 김수웅(이상 서울시청)은 각각 32강, 패자조 결승서 고배를 마셨다. [김동우 MK빌리어드뉴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