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24/25시즌 PBA투어 16일 스타트…개막전 우승자는 누구?

16~24일 고양 킨텍스 PBA스타디움서
우리금융캐피탈이 타이틀 스폰서
조재호 사이그너 사파타 등 기존 강호와
필리포스, 모랄레스 가세, 산체스 명예회복 나서

  • 황국성
  • 기사입력:2024.06.14 11:13:01
  • 최종수정:2024.06.14 11:17:07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43781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24/25시즌 PBA투어 개막전이 16~24일 고양 킨텍스 PBA스타디움서 열린다. 이번 대회는 새로 PBA에 합류한 우리금융캐피탈이 타이틀 스폰서를 맡는다. 사진은 지난 시즌 개막전(브루원리조트배)에서 우승한 세미 사이그너. (사진=MK빌리어드뉴스 DB)


올시즌 PBA-LPBA 개막전 우승자는 누가 될 것인가?

24/25시즌 프로당구 PBA 개막전이 16일 고양 킨텍스 PBA스타디움에서 개막, 24일까지 열린다.

이번 개막전은 블루원엔젤스를 인수한 우리금융캐피탈이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한다.

16~17일 여자 예선(PPQ~64강전)이 진행된다. 18일 낮 12시30분 개회식에 이어 PBA 128강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대회 시작을 알린다. 23일 밤 10시에는 LPBA결승전이, 24일 밤 9시에는 우승상금 1억원이 걸린 PBA 결승전으로 대회 막을 내린다.

LPBA 김가영 스롱 김민아 강지은 등 출전

여자부 32강부터 4전3선승제. 승부치기 신설


올시즌부터 여자부 총상금이 1억원으로 증액됐고, 우승상금도 4천만원으로 늘어났다. 그러나 남자부 상금은 지난 시즌과 동일하다.

또한 LPBA 32강전부터 4전3선승제가 도입돼 세트스코어 2:2가 되면 승부치기로 승부를 가린다.

개막전에는 조재호 강동궁 최성원 세미 사이그너, 다비드 사파타 등 기존 강호들과 명예회복을 노리는 다니엘 산체스, 이충복 등의 선전여부가 주목된다. 또한 ‘복학생’ 필리포스 카시도코스타스, 로빈슨 모랄레스와 ‘신입생’부락 하스하스도 프로 데뷔전을 치른다.

LPBA에서는 김가영 스롱피아비 김민아 강지은 임정숙 등 강호들의 각축 속에 새로운 얼굴이 등장할지 관심을 끈다.

경주 블루원리조트에서 열린 지난 시즌 개막전에서는 세미 사이그너와 김민아가 우승을 차지했다. [차승학 MK빌리어드뉴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