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이선영 우휘인 김안나 강승현 LPBA 신입생 4명 탄생

20일 LPBA트라이아웃서 6:1 경쟁률 뚫어
24명 참가, 이선영 애버리지 0.616 전체1위
‘6월 개막’ 24/25시즌 LPBA투어 출전

  • 김동우
  • 기사입력:2024.04.20 19:40:02
  • 최종수정:2024.04.20 19:40:40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29357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이선영 우휘인 김안나 강승현 4명이 20일 고양 킨텍스 PBA스타디움에서 열린 LPBA 선발전 ‘2024 트라이아웃’에서 6:1 경쟁률을 뚫고 LPBA 선수로 선발됐다. (사진= PBA)


6:1의 경쟁률을 뚫고 여자 프로당구선수 4명이 탄생했다.

20일 고양 킨텍스 PBA스타디움에서 열린 LPBA 선발전 ‘2024 트라이아웃’에서 이선영 우휘인 김안나 강승현 4명이 프로당구선수로 뽑혔다.

이번 트라이아웃은 24명의 프로 지망생이 참가해 세 차례 토너먼트(20점제)로 진행됐고, 승수-애버리지-하이런 순으로 순위를 가렸다.

이 결과, 이선영 우휘인 김안나 강승현 김정옥 5명이 3승을 거두었고, 이 가운데 애버리지순으로 이선영(0.616) 우휘인(0.556) 김안나(0.532) 강승현(0.521)이 1~4위를 기록하며 트라이아웃을 통과했다.

트라이아웃을 통과한 4명은 오는 6월 개막 예정인 24/25시즌 개막전부터 LPBA에 출전하게 된다.

한편 지난해 트라이아웃에선 총 41명이 참가, 과반수가 넘는 22명이 LPBA선수로 선발됐다. [김동우 MK빌리어드뉴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