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조명우 김준태 2,1점차 극적 8강행…허정한도 16강 통과[호치민3쿠션월드컵]

‘2023 호치민3쿠션월드컵’ 차명종, 트란에 아쉬운 1점차 패
조명우 50:48 타스데미르, 김준태 50:49 니코스
허정한 50:37 키라즈, 야스퍼스 50:32 자네티
8강전 조명우-트란, 허정한-브롬달, 김준태-시돔 야스퍼스-마틴혼

  • 김동우
  • 기사입력:2023.05.27 19:46:01
  • 최종수정:2023.05.27 19:48:52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40540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왼쪽부터)조명우 허정한 김준태가 27일 저녁(한국시간) 베트남 호치민시 응우옌두스타디움에서 ‘2023 호치민3쿠션월드컵’ 16강전서 승리하며 8강에 진출했다.


3쿠션월드컵 8강에 한국선수가 셋이나 이름을 올렸다. 16강을 통과한 허정한은 ‘당구황제’ 브롬달을, 조명우는 트란퀴엣치엔과 격돌한다. 김준태는 시돔을 상대하게 됐다.

27일 저녁(한국시간) 베트남 호치민시 응우옌두스타디움에서 ‘2023 호치민3쿠션월드컵’ 16강전이 마무리되며 8강 대진표가 완성됐다. 남은 한 테이블에선 ‘세계 1위’ 딕 야스퍼스가 마틴 혼과 맞붙는다.

이번 16강전에선 유독 극적인 승부가 잇따랐다. 한국선수들이 속한 세 개 테이블서 단 1~2점 차이로 희비가 갈렸다.

전날 14점차를 극복하고 16강에 진출했던 조명우(8위, 실크로드시앤티/서울시청)는 이번에도 천신만고 끝에 8강에 진출했다.

16강서 현 세계챔피언이자 ‘튀르키예 최강’인 타이푼 타스데미르(2위)를 만난 조명우는 초반 8이닝까지 9:21로 크게 끌려가며 불안하게 출발했다. 조명우는 10이닝 째 하이런12점을 터뜨리며 단숨에 23:21로 역전했으나, 타스데미르가 12~15이닝 동안 20점을 몰아쳐 조명우는 15이닝 째 27:41로 다시 크게 뒤져 패색이 짙었다.

그러나 이후 전세가 또 한번 뒤집혔다. 조명우가 16이닝 째 하이런7점을 보탠데 이어 꾸준히 점수를 추가해 나간 반면, 타스데미르는 소강상태를 지속해 22이닝 째 48:48 동점이 됐다. 23이닝 째 ‘선공’ 조명우가 공타했으나 타스데미르 역시 득점에 실패했다. 결국 24이닝 째 조명우가 먼저 2점을 채우며 피말리는 승부를 끝냈다.

김준태(14위, 경북체육회)도 니코스 폴리크로노폴로스(13위, 그리스)를 상대로 50:49(27이닝) 진땀승을 거두었다. 김준태는 15이닝까지 22:18로 앞서가다 니코스가 이어진 두 이닝서 14점을 추가, 17이닝 째 32:32로 동점을 허용했다.

김준태는 이후 25이닝까지 46:37로 앞서며 승기를 잡는 듯했다. 그러나 26이닝째 ‘선공’ 니코스가 하이런12점을 터뜨려 49점으로 매치포인트에 도달했다. 김준태는 후공서 3득점하며 49:49 동점을 만들었으나 50점을 채우지 못하며 공격권을 니코스에 넘겼다.

그러나 27이닝 선공에 나선 니코스가 공타하며 공격권을 넘겨 받은 김준태가 나머지 한 점을 채우며 극적으로 8강행 티켓을 따냈다.

허정한(12위, 경남당구연맹)은 하이런 17점을 앞세워 톨가이 키라즈(튀르키예)를 50:37(21이닝)로 꺾었다. 허정한은 초반 9이닝까지 14:21로 끌려가다 10이닝 째 하이런17점을 터뜨리며 단숨에 31:24로 역전했다. 허정한은 이어 하이런6점을 추가, 11이닝 째 벌써 37:25로 크게 앞서나갔다.

이후로도 주도권을 유지한 허정한은 17이닝 째 하이런7점을 보태며 48:35로 앞서 사실상 승기를 굳혔고, 이후 20, 21이닝에서 1점씩 보태며 50:37로 경기를 끝냈다.

반면 차명종(인천시체육회)은 ‘베트남 강호’ 트란퀴엣치엔(10위)에 49:50(30이닝) 통한의 패배를 당했다. 차명종은 12이닝까지 13점차(29:16)로 크게 앞서나가며 순항하는 듯했다. 하지만 트란이 13, 15이닝에서 하이런 7점씩 보태며 15이닝 째 30:37까지 쫓아왔다. 이후 트란이 계속해서 거리를 좁혀 왔고, 26이닝 째에서는 1점차(45:46)까지 만들었다.

차명종이 27이닝 째 3득점하며 49:45가 됐으나 이어진 두 이닝에서 공타했다. 결국 트란이 30이닝 째 선공에서 남은 4점을 채웠고, 차명종은 8강 문턱에서 아쉬움을 달래야 했다.

16강전 최대 빅카드였던 딕 야스퍼스(네덜란드)와 마르코 자네티(3위, 이탈리아) 간 경기에선 야스퍼스가 하이런11점을 앞세워 자네티를 50:32(21이닝)로 꺾었다.

전날 32강전서 하이런26점을 터뜨려 3쿠션월드컵 신기록을 달성했던 토브욘 브롬달(7위, 스웨덴)은 호세 마리아 마스(스페인)를 50:19(27이닝)로 압도하며 기세를 이어갔다.

사메 시돔(6위, 이집트)은 베트남의 도윙트렁하우(78위)를 50:21(30이닝)로, 마틴 혼(13위, 독일)은 로빈슨 모랄레스(63위, 스페인)를 50:24(21이닝)로 제압했다.

8강전은 오늘(27일) 저녁 7시와 밤 9시 반에 이어진다. 모든 경기는 아프리카TV를 통해 온라인으로, 스카이스포츠 채널을 통해서는 TV로 생중계된다. [호치민=이상연, 서울=김동우 MK빌리어드뉴스 기자]

[2023 호치민3쿠션월드컵 8강 대진] (한국시간)

△19:00

토브욘 브롬달-허정한

김준태-사메 시돔

△21:30

마틴 혼-딕 야스퍼스

트란퀴엣치엔-조명우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