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또 만났다” 조재호-사파타 PBA 결승서 격돌…다섯번째 맞대결

‘블루원리조트PBA챔피언십’ 4강서 각각 위마즈, 쿠드롱 제압
사파타, 쿠드롱에 1:3→4:3 대역전극…27연승 저지
조재호는 위마즈에 세트스코어 4:1 승
두 선수 모두 첫 우승 도전
오늘(27일) 밤 9시 결승

  • 김동우
  • 기사입력:2022.06.27 19:06:37
  • 최종수정:2022.06.27 19:07:48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56271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27일 낮 경주 블루원리조트서 열린 22/23 ‘블루원리조트배 PBA챔피언십’ 4강전에서 위마즈를 제압한 조재호(왼쪽)와 쿠드롱을 꺾은 사파타가 결승서 다섯번째 맞대결을 가진다.
“또 만났다”

그 동안 PBA 무대에서 4번만나 2승2패를 기록했던 조재호와 사파타가 결승에서 만나게 됐다.

27일 낮 경주 블루원리조트서 열린 22/23 ‘블루원리조트배 PBA챔피언십’ 4강전에서 다비드 사파타(블루원리조트)는 프레드릭 쿠드롱(웰컴저축은행웰뱅피닉스)에게 세트스코어 4:3(3:15, 15:0, 6:15, 5:15, 15:3, 15:4, 11:5) 역전승을 거두었다.

이로써 사파타는 지난시즌 두 번이나 결승전 패배의 악몽을 선사했던 쿠드롱에 설욕, PBA투어에서만 다섯 번째 결승무대에 오르게 됐다. 한편 쿠드롱의 연승기록도 26연승에서 멈추게 됐다.

앞선 4강전에선 조재호(NH농협카드그린포스)가 비롤 위마즈(웰컴저축은행웰뱅피닉스)를 세트스코어 4:1(15:5, 15:11, 10:15, 15:14)로 물리쳤다. 세 번째 결승에 진출한 조재호는 첫 우승에 도전한다. 조재호와 사파타는 그 동안 PBA에서 4번 격돌, 2승2패를 기록하고 있다.

◆1:3→4:3 사파타, 대역전극 펼치며 쿠드롱 27연승 저지

사파타는 1세트를 3:15(6이닝)로 내줬지만 2세트에선 단 두이닝 만에 15점을 채우며 15:0으로 완승, 세트스코어 1:1 균형을 맞추었다.

그러나 3, 4세트를 연거푸 내주며 세트스코어 1:3이 되면서 패색이 짙었다. 하지만 이때부터 사파타의 믿기 힘든 반격이 시작됐다. 사파타는 5세트를 하이런8점을 포함해 4이닝만에 15:3으로 승리했고, 6세트도 5이닝만에 15:4로 따내 순식간에 세트스코어 3:3 동점을 만들었다.

7세트에서도 쿠드롱이 당황하며 실수한 틈을 이용, 7이닝만에 11:5로 이기며 역전승에 마침표를 찍었다.

◆‘슈퍼맨’ 조재호, 위마즈 4:1로 누르고 첫 우승 도전

조재호는 비교적 수월하게 위마즈를 제압했다. 1세트를 하이런8점을 앞세워 6이닝만에 15:5로 가볍게 따낸 조재호는 이어진 2~3세트도 무난하게 가져오며 세트스코어 3:0으로 앞서나갔다.

조재호는 4세트 6이닝 14:11로 앞서던 상황, 막판 공타로 위마즈에 14:15로 역전패했으나 이어진 5세트 꾸준히 앞서는 경기를 펼치며 승리, 경기를 끝냈다. [김동우 MK빌리어드뉴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