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PBA투어 공인구 4년만에 교체…‘헬릭스 비전’으로

3선에서 6선으로…레드, 블루에 블랙 추가
16일 24/25시즌 개막전부터 사용

  • 황국성
  • 기사입력:2024.06.07 11:26:01
  • 최종수정:2024.06.07 11:28:17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41895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PBA는 24/25시즌 공인구로 ‘헬릭스 비전’을 선정, 오는 16일 개막전부타 사용한다. (사진=PBA)


24/25시즌 프로당구 PBA-LPBA투어 공인구로 헬릭스 업그레이드 버전인 ‘헬릭스 비전’이 사용된다.

프로당구협회(PBA, 총재 김영수)는 “24/25시즌 공인구로 ‘헬릭스 비전’을 선정, 오는 16일 열리는 24/25시즌 개막전부터 사용한다”고 발표했다.

PBA투어 공인구는 지난 2020년부터 ‘헬릭스’가 사용돼 왔으며, 이번에 4년만에 ‘헬릭스 비전’으로 교체됐다.

418956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설명24/25시즌 PBA투어의 새로운 공인구 ‘헬릭스 비전’. (사진=PBA)


헬릭스는 PBA 공인구 업체인 코스모스(대표 김종희)가 기존 당구 공과 차별하기 위해 개발한 공인구다. 점 3개가 표시돼 있는 기존 당구공과는 다른 디자인으로 공의 회전이나 진행 방향을 파악하는데 훨씬 용이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헬릭스 비전’은 210~211g(오차범위 ±1g)으로 기존의 3선에서 총 6개의 얇고 짧은 선으로 디자인됐다. 색상은 기존 레드, 블루 모델 외에 블랙 모델이 추가됐다.

코스모스 김종희 대표는 “‘헬릭스 비전’ 출시가 당구공이 발전하는 또한번의 계기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선수들이 최상의 경기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당구공 개발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국성 MK빌리어드뉴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