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스누커 국내4위’ 이대규 英큐스쿨서 아쉽게 고배…월드스누커투어 출전 무산

최근 영국 24/25시즌 WST큐스쿨 참가
6R 중 4R서 탈락, 투어카드 획득 실패
영국 태국서 큐스쿨…12명 신규 프로 탄생

  • 황국성
  • 기사입력:2024.06.03 15:26:02
  • 최종수정:2024.06.03 15:34:39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40757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이대규가 세계 최고 당구무대인 월드스누커투어(WST)에서 뛸 기회를 아쉽게 놓쳤다. 24/25 시즌 WST 큐스쿨에서 총 6라운드 중 4라운드에서 패배, 투어카드 획득에 실패했다. 사진은 큐스쿨 전 참가한 대회(큐하우스스누커오픈)에서 우승한 이대규. (사진=이대규 SNS)


스누커 국내랭킹 4위 이대규가 세계 최고 당구무대인 월드스누커투어(WST)에서 뛸 기회를 아쉽게 놓쳤다.

이대규(인천시체육회)는 최근 영국 레스터시에서 진행된 24/25시즌 월드스누커투어(WST) 큐스쿨 4라운드에서 탈락, 투어 카드 획득에 실패했다.

한국 선수로는 유일하게 큐스쿨에 참가한 이대규는 선전했으나, 막판 고비를 넘지 못해 아쉬움을 남겼다.

WST 큐스쿨은 영국과 태국 방콕 두 곳에서 열렸다. 8명을 뽑는 영국 큐스쿨은 전세계 모든 국가 선수들이 참가할 수 있고, 4명을 뽑는 방콕 큐스쿨은 아시아오세아니 국가 선수만 참가할 수 있다.

이대규는 영국 큐스쿨에 출전했다. 큐스쿨에서 투어카드를 따기 위해서는 두 차례 열리는 대회(이벤트)에서 6연승을 거두며 4강에 들어야 한다. 이대규는 첫 번째 이벤트에서 3연승으로 4라운드 진출했으나 영국의 조슈아 쿠퍼에게 프레임스코어 2:4로 패해 탈락했다.

두 번째 이벤트에서는 3라운드에서 대회를 마감했다.

영국 큐스쿨에는 전세계에서 167명이 참가, 각 이벤트별 4명씩 8명이 프로투어 카드를 따냈다. 태국 큐스쿨에는 아시아오세아니아 선수 99명이 출전, 이벤트별 2명씩 4명이 투어카드를 획득했다. [차승학 MK빌리어드뉴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