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인천 이어 부산서도 학생선수 ‘돌풍’…고1 김건윤 부산당구연맹 평가전 우승

부산당구연맹 평가전 결승서 김보민에 30:8 승
동래고부설방통고 1학년…예선서 하이런14점 기록
조명우-정예성에게서 ‘원포인트레슨‘ 받아
3월 양구 국토정중앙배부터 일반부 출전

  • 김동우
  • 기사입력:2024.02.17 10:18:01
  • 최종수정:2024.02.17 15:02:56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11985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올해 16세 고등학교 1학년인 김건윤이 최근 열린 부산당구연맹 정기평가전’에서 우승했다. 사진은 김건윤(왼쪽)이 시상식서 부산당구연맹 박종일 부회장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부산당구연맹)


얼마전 14세 중학교 2학년 양승무가 인천당구연맹 평가전에서 우승한데 이어 이번에는 고등학교 1학년 김건윤이 부산당구연맹 평가전에서 우승했다.

올해 16세인 김건윤(부산동래고부설방통고 1학년)은 최근 부산 연제구 부산아시아드경기장에서 열린 ‘부산당구연맹 2월 정기평가전’에서 김보민을 꺾고 30:8(26이닝)우승했다. 김건윤은 예선 경기서 하이런14점을 기록하기도 했다.

공동3위는 김민석(국내 23위)과 이유나(女 12위)가 차지했다. 여자 선수에게는 핸디가 부여됐다. 김민석은 지난해 11월 강원도 양구에서 열린 대한체육장배 전국당구대회 32강전서 하이런20점을 기록한 강호다.

119853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설명김건윤이 예선전에서 경기하고 있다. 이 경기서 하이런 14점을 쳤다. (사진= 부산당구연맹)


김건윤이 부산연맹 평가전에서 우승한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김건윤은 지난 2021년 불과 13세때 평가전 첫 우승을 차지했다. 김건윤은 당시 결승서 학생선수 핸디를 적용받고 ‘대선배’ 최성원(PBA)을 물리치고 우승해 관심을 모았다.

한국3쿠션 유망주로 떠오르고 있는 김건윤은 지난해 2월 대한당구연맹 신년하례회에서 중등부 우수선수로 선정, ‘당구 꿈나무 장학금’을 받았다. 또한 지난해 12월 학생선수들이 참가한 ‘KBF YOUTH챔피언십’에서 고등부 우승을 차지하기도 했다.

김건윤은 “이번 평가전에서 우승해 기쁘다. 열심히 노력해 부산을 이끌어 가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종종 조명우(국내1위, 서울시청, 실크로드시앤티)와 정예성(9위, 서울)에게서 당구를 배운다는 김건윤은 오는 3월 올해 첫 전국당구대회인 강원도 양구 ‘국토정중앙배’부터는 일반부로 출전할 예정이다. [김동우 MK빌리어드뉴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