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강동궁 ‘잘 나가네’…PBA우승에 대기업후원, TV광고 출연까지

최근 SK렌터카 CF 출연…빌리어즈TV·유튜브 등에 방영
SK렌터카와 후원계약도 체결…광고 출연료는 별도
전국180여개 SK렌터카 지점에 ‘강동궁’ 포스터 부착
SK렌터카 “주 고객층에 당구팬 많아 홍보효과 기대”
강 “당구선수로 대기업 광고 출연…진짜 프로선수 체감”

  • 기사입력:2020.06.07 07:00:01
  • 최종수정:2020.06.12 16:29:37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58133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프로당구 최고스타 강동궁이 최근 SK렌터카와 후원계약을 체결한데 이어 SK렌터카의 TV광고 모델로 발탁되는 등 겹경사를 맞았다. 올해 1월 서울 논현동 브라보앤뉴 본사에서 진행된 MK빌리어드뉴스와의 인터뷰 사진 촬영하고 있는 강동궁.
[MK빌리어드뉴스 김다빈 기자] ‘상금 1억원’ PBA투어 우승에 대기업 후원, 그리고 CF광고 출연까지. 프로당구 최고 스타 강동궁(PBA 5위)에게 복이 넝쿨째 굴러 들어오고 있다.

강동궁은 최근 SK렌터카(대표 현몽주)와 후원계약을 체결한데 이어 SK렌터카 TV광고에 출연했다. 기존 당구용품업체(쉐빌로뜨 테이블) 후원에 이어 대기업 후원까지 받게된 것.

특히 프로당구 선수의 TV광고 출연은 지난 3월 신한금융투자(대표 이영창) 광고에 나온 신정주 김가영에 이어 강동궁이 세 번째다.

강동궁이 출연한 광고는 15초 짜리로 ‘당신에게 딱, SK렌터카’란 컨셉이다. 광고에서 강동궁은 PBA출전 유니폼을 입고 당구치는 모습과 정장 차림으로 자동차를 모는 장면을 연출한다.

581337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사진설명강동궁이 이번에 출연한 SK렌터카의 TV광고는 "당신에게 딱, SK렌터카"란 컨셉이다. 이에 강동궁은 당신 즉 "당구의 신(神)"으로 출연해 해당컨셉을 소화했다. TV광고 속 강동궁의 모습. (사진=SK렌터카)
SK렌터카측은 편리한 고객맞춤형 서비스를 강조하기 위해 ‘당신에게 딱인 SK렌터카’란 컨셉을 정했으며, 이를 표현하기 위해 강동궁이 ‘당신’ 즉 당구의 신(神)으로 출연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PBA투어 6차전 타이틀스폰서를 맡으면서 당구와 가까워진 SK렌터카가 스포츠 스타를 광고모델로 기용한 것은 강동궁이 처음이다.

581337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설명"당구전문채널" 빌리어즈TV를 통해 방영되는 해당광고 속 강동궁은 PBA출전 유니폼과 정장을 입은 채 자동차를 모는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SK렌터카)
‘강동궁 출연 광고’는 2020-21시즌 PBA개막전인 `SK렌터카 PBA챔피언십‘(7월6~10일) 기간을 포함, 8월 말까지 빌리어즈TV와 유튜브,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를 통해 소개된다.

특히 SK렌터카는 강동궁을 모델로 한 인쇄광고 포스터도 제작, SK렌터카 전국 180여개 지점에 부착할 예정이다.

강동궁은 유독 SK렌터카와 인연이 깊다. 지난해 PBA 6차전 ‘SK렌터카 챔피언십’에서 프로무대 첫 정상을 차지했고 지난 5월 열린 ‘SK렌터카 위너스 챔피언십’에서도 우승했다.

또한 최근 SK렌터카와 후원계약을 맺으며 8월에 출범할 PBA팀리그에 SK렌터카 팀 선수로 활동하게 된다. 강동궁은 후원계약금과는 별도로 광고 출연료를 받았다.

581337 기사의 3번째 이미지
사진설명강동궁은 후원사 "SK렌터카"와 유독 인연이 깊다. 지난시즌 6차전인 SK렌터카 챔피언십에서 프로무대 첫 우승트로피를 들어올린 강동궁은 올해 5월 열린 "SK렌터카 위너스챔피언십"에서도 우승했다. TV광고에 출연한 강동궁의 모습. (사진=SK렌터카)
SK렌터카 관계자는 “SK렌터카와 강동궁 선수 모두 각고의 노력 끝에 최고 반열에 오른 점이 비슷해 후원계약을 맺고 TV광고 모델로 선정했다”며 “SK렌터카 주 고객층에 당구팬이 많기 때문에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동궁은 “당구선수로서 대기업 TV광고에 출연하게 되니 진짜 프로선수가 됐다는 걸 몸으로 느꼈다”며 “후원계약에 이어 광고모델로까지 선정해주신 SK렌터카 측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강동궁은 이어 “이번 시즌 1부투어 우승과 SK렌터카 소속으로 팀리그 우승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dabinnett@mkbn.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