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20세 신예’ 김한누리 전국당구대회 첫 8강…허정한과 4강 티켓 놓고 격돌[남원전국당구대회]

‘2023 남원 전국당구선수권’ 16강서 허진우에 40:36승
8강 대진 허정한-김한누리, 조치연-안지훈
김형곤-김현종, 김준태-최완영

  • 김동우
  • 기사입력:2023.07.07 22:12:02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51767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올해 20세 김한누리가 7일 저녁 전북 남원시 춘향골체육관서 열린 ‘2023 남원 전국당구선수권대회’ 남자3쿠션 16강전서 허진우를 꺾고 전국당구대회 첫 8강에 올랐다. (사진= MK빌리어드뉴스 DB)


올해 20세 김한누리(화성당구연맹)가 ‘100분 혈투‘ 끝에 허진우(6위, 김포시체육회)를 물리치고 전국대회 첫 8강에 올랐다. 또한 허정한 김준태 최완영 안지훈 김형곤 조치연 김현중도 16강을 통과했다.

김한누리는 7일 저녁 전북 남원시 춘향골체육관서 열린 ‘2023 남원 전국당구선수권대회’ 남자3쿠션 16강전서 33이닝까지 가는 장기전 끝에 허진우를 40:36으로 제압했다.

두 선수는 중반까지 엎치락뒷치락 하며 접전을 치렀다. 28이닝까지 29:29 동점에서 김한누리가 4득점으로 앞서가자 허진우가 다음 공격(30이닝)에서 하이런5점으로 다시 뒤집었다.

김한누리는 31이닝까지 34:36으로 끌려갔으나 32이닝 째 2득점으로 36:36 동점을 만든 뒤 33이닝 후구공격에서 나머지 4점을 몰아쳐 승리했다.

국내랭킹 88위인 김한누리는 그 동안 전국대회서 뚜렷한 성적을 내지 못한채 대부분 256~64강서 탈락했으나 이번 승리로 첫 8강무대를 밟게 됐다.

허정한(3위, 경남당구연맹)은 황봉주(15위, 시흥시체육회)를 맞아 22이닝까지 34:34 동점을 유지하다 ‘끝내기 하이런6점’에 힘입어 40:34(9이닝)로 승리, 8강에 합류했다.

최완영(16위, 광주당구연맹)과 김준태(7위, 경북체육회)는 2점대 애버리지(2, 2.5)를 앞세워 각각 장성원(인천당구연맹), 김민석(부산시체육회)을 꺾었고, 안지훈은 김영호를 40:31(35이닝)로 제압했다. 또한 김형곤(4위, 서울당구연맹) 조치연(19위, 안산시체육회) 김현중(서울당구연맹)도 16강을 통과했다.

내일(8일) 아침 9시에 열리는 남자3쿠션 8강전에선 허정한과 김한누리, 조치연과 안지훈, 김형곤과 김현종, 김준태와 최완영이 맞붙는다. [남원=김동우 MK빌리어드뉴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