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프로당구 선수, 의료서비스 받는다…PBA-대한스포츠의학회 업무협약

24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서 MOU 체결
PBA 1~3부 선수 건강관리, 부상치료 등 지원
다음시즌부터 PBA투어에 의료인력 파견

  • 김동우
  • 기사입력:2024.03.25 18:18:01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22062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PBA가 24일 서울 송파구 서울올림픽파크텔에서 대한스포츠의학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업무협약식서 기념촬영하고 있는 PBA 김영진 전무이사(왼쪽)와 대한스포츠의학회 양윤준 회장. (사진= PBA)


프로당구 선수들이 체계적인 의료서비스를 받는다.

프로당구협회(PBA, 총재 김영수)는 24일 서울 송파구 서울올림픽파크텔에서 대한스포츠의학회(KSSM, 회장 양윤준)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로써 PBA 1부~3부투어 선수들은 앞으로 대한스포츠의학회로부터 경기력 향상을 위한 체계적인 의료서비스를 지원받게 된다.

이날 협약식에는 PBA 김영진 전무이사를 비롯해 PBA 김재근(크라운해태) 선수, KSSM 양윤준 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전문적인 의료체계를 구축을 통한 경기력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앞으로 두 단체는 의료인력 역량 강화 및 선수들의 건강관리, 부상 치료, 상해 예방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두 단체는 또한 의무위원회를 설치, 양 단체 관계자가 소속된 업무협의회를 구성해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과 관련된 건강 연구 및 조사를 동반할 계획이다.

아울러 차기 시즌부터는 PBA투어에 대한스포츠의학회 소속 의무 인력도 파견될 예정이다.

1982년 설립된 대한스포츠의학회는 스포츠의학 심포지엄, 학술대회 등을 개최하며 국내 스포츠의학 분야의 성장과 발전을 주도해온 기관이다. 또한 국내 스포츠 연맹 및 협회와의 연계활동을 통해 스포츠의학이 국민 생활 속에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힘쓰고 있다.

PBA는 “이번 협약을 통해 실시될 체계적인 관리가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으로 이어지길 기대하며, 종목 특성에 따른 건강 연구가 활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김동우 MK빌리어드뉴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