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대한당구연맹, 용인 명주병원과 업무협약 MOU

당구연맹 선수 임직원에게 검진 등 의료서비스
경기 동남부 거점 종합병원…22개 진료과목

  • 황국성
  • 기사입력:2024.02.15 14:13:02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11533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명주병원 신명주 병원장(왼쪽)과 대한당구연맹 신용진 전무가 14일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대한당구연맹)


당구연맹 선수와 임직원이 용인 명주병원의 의료서비스를 받게 됐다.

대한당구연맹(회장 박보환)은 지난 14일 경기도 용인시 명주병원(병원장 신명주)에서 명주병원과 지정 협력병원 업무협약 MOU를 체결했다.

이로써 명주병원은 올 한 해 당구연맹 선수와 지도자, 임직원 등에게 검진 및 진료, 수술 등 건강증진을 위한 다양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아울러 당구연맹과 명주병원은 의료서비스 외에도 함께 다양한 협업 활동을 추진, 추후 시너지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대한당구연맹 신용진 전무이사와 명주병원 신명주 병원장 등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명주병원은 경기 동남부 지역 대표 거점 종합병원으로, 19개 특성화센터와 22개 진료과목을 두고 있다. 명주병원은 지난해엔 대한체육회 국가대표선수촌과도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신명주 병원장은 “당구 강국으로서 국위 선양에 이바지하는 대한당구연맹과 소중한 인연을 맺게 됐다. 우리 병원이 당구연맹 구성원들에게 체계적인 건강관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동우 MK빌리어드뉴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