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당구테이블 허리우드, 홀덤프로리그 창설 추진

최근 게임산업협동조합과 프로홀덤협회 공동추진 협약
허리우드, 신사업으로  스포츠이벤트 기획‧운영사업 추진
2028년 올림픽 시범종목 가능성도
허리우드 50억원 예산 편성, 프로팀 창단 계획

  • 김동우
  • 기사입력:2022.05.13 12:35:18
  • 최종수정:2022.05.13 12:42:30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42350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허리우드는 최근 홀덤프로리그 운영단체 설립을 위해 GIC(게임산업협동조합) 와 공동추진 협약식을 진행했다. 사진은 허리우드 스포츠사업부문 김석주 부문장(왼쪽)과 `홀덤펍 프랜차이즈` KMGM 이석영 대표. (사진=허리우드 제공)
당구테이블 업체 허리우드(대표 홍승빈)가 신사업의 일환으로  홀덤프로리그 창설을 추진한다.

허리우드는 최근 홀덤프로리그 운영단체인 PHA(프로홀덤협회) 설립을 위해 GIC(게임산업협동조합) 와 공동추진 협약식을 진행했다. 협약식은 경기 고양시에 위치한 IBSS(International Brain Sports Stadium) 홀덤전용경기장에서 열렸다.

허리우드는 당구대 제조 및 유통사업을 기반으로 지난해 하반기부터 스포츠이벤트 기획, 운영 사업에 뛰어들었다. 이에 따라 최근 스포츠에 IT분야를 접목해 가상광고, 프로스포츠 구단 어플리케이션 등을 제작하기도 했다.

허리우드 스포츠사업부문 김석주 부문장은 “허리우드는 그간 당구대회 개최 및 지원을 통해 당구대중화에 많은 기여를 했다”며 “이러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전세계적 마인드스포츠로 각광받고 있는 홀덤시장에 진출하기로 했다”며 홀덤프로리그 창설  배경을 밝혔다.

홀덤은 바둑, 체스 등의 보드게임, 마작, 포커와 같은 카드게임을 포함해 지능을 사용해 겨루는 스포츠를 일컫는 ‘마인드스포츠’의 일종이다.  업계에 따르면 홀덤은 2028년 LA올림픽 시범종목 채택 가능성도 점차 높아지고 있는것으로 알려졌다.

PHA(프로홀덤협회)는 건전한 홀덤문화를 주도하고 체계적인 대회운영을 통해 선수 및 심판(딜러)을 양성, 올 하반기 홀덤프로리그를 출범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허리우드는 협회 운영에 50억원 규모 예산을 편성할 계획이다.

아울러 PHA는 향후 주관방송사 및 8개 참여기업을 유치, 프로팀을 창단해 프로홀덤 선수를 육성할 예정이다. [김동우 MK빌리어드뉴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