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빌리어드뉴스 MK빌리어드뉴스 로고

김행직-세이기너-브롬달-초클루 3쿠션월드컵 ‘죽음의조’

[안탈리아3쿠션월드컵]본선 32강 조별리그 D조 편성
A조 조명우 야스퍼스, F조 조재호 산체스
G조 허정한 쩐꾸엣찌엔, C조 최성원 먹스
변경된 룰 4명 8개조서 상위 1, 2위 16강 진출

  • 기사입력:2019.02.15 10:14:27
  • 최종수정:2019.02.15 10:15:52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9341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안탈리아3쿠션월드컵" Q라운드(최종예선)을 통과한 김행직(전남연맹·세계랭킹 13위)이 본선 32강 조별리그에서 세미 세이기너(터키·5위) 무랏나시 초클루(터키·12위) 토브욘 브롬달(스웨덴·20위)과 함께 D조에 편성됐다.
[MK빌리어드뉴스 이우석 기자] 김행직(전남연맹·세계랭킹 13위)이 ‘안탈리아 3쿠션월드컵’ 본선 32강 조별리그에서 세미 세이기너(터키·5위) 무랏나시 초클루(터키·12위) 토브욘 브롬달(스웨덴·20위)과 함께 D조에 편성됐다.

15일 새벽(한국시간) 터키 안탈리아에서 열린 대회 Q라운드(최종예선) 결과, 김행직을 비롯해 조명우(실크로드시앤티·28위) 최완영(충북·79위)이 2승을 거두며 조1위로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반면, 강동궁(동양기계·27위) 김봉철(안산·58위) 강인원(충북·143위) 이선웅(서울·1806위)은 본선 문턱에서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93417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사진설명대회 본선부터 참가하는 조재호는 사메 시돔(이집트·10위), 다니엘 산체스 등과 F조에 편성됐다.


◆바뀐 32강 룰… 김행직 ‘죽음의 조’, 조명우는 야스퍼스와 대결

이번 안탈리아월드컵서부터는 올해부터 변화된 본선 룰이 적용된다. 32강 토너먼트였던 기존 방식에서 조별리그로 전환, 4인 8개조 1, 2위가 16강에 진출한다. 이후 16강부터는 이전과 동일하게 토너먼트 방식이다.

15일 저녁부터 열리는 본선무대에는 Q라운드를 통과한 김행직 조명우 최완영과 본선시드권자 조재호(서울시청·6위) 허정한(경남·11위) 최성원(부산시체육회·17위)등 6명의 한국선수가 출전한다.

조 편성 결과, 김행직은 D조서 세이기너, 초클루, 브롬달과 한 조에 묶여 험난한 본선 무대를 치르게 됐다.

조명우는 딕 야스퍼스(네덜란드·1위), 페드로 피에드라부에나(미국·63위), 세다르 바스(터키·510위)와 A조서 대결한다. C조 최성원은 에디 먹스(벨기에·3위), 에디 레펜스(벨기에·15위) 등과 한 조에 편성됐고, 조재호는 사메 시돔(이집트·10위), 다니엘 산체스 등과 F조에, 허정한은 G조서 최완영, 쩐꾸옛찌엔(베트남)과 맞대결한다.

93417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에버 2.962’로 Q라운드를 통과한 조명우는 딕 야스퍼스(네덜란드·1위), 페드로 피에드라부에나(미국·63위), 세다르 바스(터키·510위)와 A조서 대결한다.


◆조명우 ‘에버 2.962’… 김행직 최완영 ‘조 1위’ 본선행

본선에 앞서 열린 Q라운드서 K조 조명우는 첫 경기서 이선웅을 상대로 13이닝만에 40:10으로 승리를 거둔 데 이어 로빈슨 모랄레스(콜롬비아·24위)를 40:25(14이닝)로 꺾고 가볍게 Q라운드를 통과했다. 조명우의 Q라운드 평균 에버리지는 무려 2.962.

김행직은 A조서 김봉철에게 22이닝만에 40:20으로 승리를 거두었으나 안토니오 몬테스(스페인·123위)에 33:40(25이닝)으로 패배해 1승1패로 탈락의 위기를 맞았다. 그러나 김봉철이 몬테스에 승리를 거두면서 가장 높은 에버리지(1.553)을 기록한 김행직이 조 1위로 본선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C조 최완영도 2승을 거두며 본선에 올랐다.

반면, J조 강동궁과 강인원은 다비드 마르티네스(스페인·32위)에 나란히 패배해 강동궁이 2위, 강인원이 3위에 머물러 탈락했다.[samir_@mkbn.co.kr]

<안탈리아3쿠션월드컵 32강 조별리그 편성>

A조: 조명우, 페드로 피에드라부에나, 딕 야스퍼스, 세다르 바스

B조: 칸 카팍, 루피 세넷, 프레데릭 쿠드롱, 니코스 폴리크로노풀로스

C조: 최성원, 비롤 위마즈, 에디 먹스, 에디 레펜스

D조: 김행직, 토브욘 브롬달, 세미 세이기너, 무랏 나시 초클루

E조: 마민캄, 응오딘나이, 마르코 자네티, 타이푼 타스데미르

F조: 하비에르 팔라존, 다니엘 산체스, 조재호, 사메 시돔

G조: 허정한, 최완영, 쩐꾸옛찌엔, 마틴 혼

H조: 응우옌꾸옥응우옌, 다비드 마르티네스, 제레미 뷰리, 롤랜드 포톰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